Loading presentation...

Present Remotely

Send the link below via email or IM

Copy

Present to your audience

Start remote presentation

  • Invited audience members will follow you as you navigate and present
  • People invited to a presentation do not need a Prezi account
  • This link expires 10 minutes after you close the presentation
  • A maximum of 30 users can follow your presentation
  • Learn more about this feature in our knowledge base article

Do you really want to delete this prezi?

Neither you, nor the coeditors you shared it with will be able to recover it again.

DeleteCancel

Make your likes visible on Facebook?

Connect your Facebook account to Prezi and let your likes appear on your timeline.
You can change this under Settings & Account at any time.

No, thanks

스티브잡스와 팀쿡의 애플

뙇!
by

INKOOK MOON

on 21 May 2014

Comments (0)

Please log in to add your comment.

Report abuse

Transcript of 스티브잡스와 팀쿡의 애플

JIVE S1
JIVE spent $19.4M in M&S to gain $28.5M in revenue
Source: Feb 6, 2012 Brightcove S1 - Financial Results
BCOV S1
The Cost to Acquire a Customer (CAC) exceeds the Life Time Value (LTV) a customer brings us.
This is my third go-around selling to large enterprises, SkyStream, Kontiki and now Qumu.

I like to explain to you the problem the way I see it, the changes I suggest to avoid making the same mistake again. and
Travels to Clients
SFDC 10-K
iPhone 5
What's the different thing?
The thinest smart phone in the world?
Is it incredible such as the products which are made by Steve Jobs?
Only 31% 20,000 People
want to buy i-phone5
Survey by Cnet
2011.08~ 애플 최고경영자(CEO)

나이키 이사

2009.01~2009.06 애플 최고경영자(CEO) 대행

2007.01~2011.08 애플 최고운영책임자(COO)

2004 애플 최고경영자(CEO) 대행

1998.03 애플 수석부사장

컴팩 부사장

IBM 북남미사업부 총괄 디렉터
2. 현재의 애플
- 팀 쿡 체제

티모시 쿡 (Timothy Cook)


팀 쿡은 앨라배마 주 로버츠데일에서 자랐다. 1982년 오번 대학교에서 산업 공학 이학사 학위를 얻었고, 1988년 듀크 대학교에서 경영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팀 쿡은 스티브 잡스에게 고용되어 애플사에 입사하기 전에 컴팩에서 6개월 정도 일했다. 그전에, 컴퓨터 재판매 부서의 최고 운영 책임자 (COO)로 근무하고, IBM 개인용 컴퓨터 사업의 북미 총괄 책임자로 12년 일했다. 2007년 1월, COO로 승진하였다.

팀 쿡은 스티브 잡스가 췌장암 수술로 회복하고 있을 때, 2004년 두 달 동안 애플사의 CEO로 근무한 적이 있으며, 2009년에도 스티브 잡스가 간 이식 수술을 위해 휴직하는 몇 달 동안 다시 애플사의 CEO로 근무하였다. 2011년 1월 애플사의 이사회는 스티브 잡스가 요청한 세 번째 의료 휴직을 승인하였다. 그 기간 동안, 팀 쿡은 애플사의 일상 업무 대부분을 책임졌다. 2011년 8월 24일, 결국 팀 쿡은 스티브 잡스가 사임하면서 애플사의 새로운 CEO로 선임되었다. 나이키의 이사직도 겸임하고 있다.
2. 현재의 애플
- 팀 쿡 체제

1998년 애플에 합류
IBM북남미 사업부 총괄 디렉터를 거쳐 컴팩에서 부사장으로 근무하던 팀 쿡을 스티브 잡스가 영입하였다. 스티브 잡스가 애플로 돌아온 1997년 애플은 이미 망해가는 형태로 그 중에서도 특히 70일이 넘는 부품재고는 물류, 운송,
관리 비용의 증가는 물론 제품 수익성도 떨어뜨려 가장 큰 문제였다.이에 잡스는 경영관리에서 탁월한 능력을 보이고 있던 컴팩의 팀 쿡을 영입하여 SCM (Supply Chain Management) 역할을 부여했다.
Who's Tim Cook?
2. 현재의 애플
- 팀 쿡 체제

팀쿡의 합류
생산라인과의 분리
수익성 낮은 제품라인의 정리 및 기존 부품수급과 관리-개발에 따르는 프로세스를 개선.

해당 과정에서 불필요한 100여개의 부품사를 줄였고 생산라인을 중국으로 이전.

이 과정에서 조립공장과 부품 수급 라인을 정리하여 협력사수는 20여개로 줄이고 제조시간을 줄이기 위해 물류센터를 아일랜드, 중국, 싱가포르로 3원화 시켜 최적의 제품생산 프로세스이룩.

그 결과 재고율은 10일 이하로 줄어들어 제품과 부품에 대한 관리부담이 대폭 감소. 2007년 시장조사 기관이 AMR 리서치는 노키아에 이어 애플의 SCM 관리 및 활용능력을 세계 2위로 평가.

당시 세계최고의 PC 제조업체로 애플의 라이벌로 여겨졌던 델은 리스트에도 오르지 못했다.
조용한 카리스마
쿡와 잡스가 여러 모로 반대의 성향을 갖고 있긴 하지만, 그 역시 잡스만큼이나 자기 일에 대한 고집이 센 것으로 알려져 있다.

CNN Money의 팀 쿡에 대한 글에 따르면 애플의 형편없는 생산, 유통, 공급 상태를 해결하기 위한 회의에서 팀 쿡이 아시아에 특히 문제가 있다는 것을 지적하면서 "상황이 정말 안좋아요. 누군가 중국에 가줘야 겠습니다."라고 말하였다. 그렇게 회의를 30분 정도 진행되고 있었는데, 팀 쿡은 갑자기 주요한 임원 중의 한 명이었던 사빈 칸(Sabih Khan)을 돌아보면서, "아니 당신 왜 아직까지 여기 있지?"라고 말했다고 한다. 이 말을 들은 칸은 바로 자리에서 일어나 샌프란시스코 국제공항으로 달려가고, 옷도 안바꿔 입은 채, 돌아올 날짜가 안정해진 중국행 표를 예약하고 떠났다고 한다. 이것이 감정을 잘 드러내지는 않지만, 만만치 않은 쿡의 진면목이라고 한다.
탁월한 경영능력
- 2011년 8월 24일: 스티브 잡스 애플 CEO 사임,
팀 쿡 CEO 취임
- 2011년 10월 4일: 팀 쿡 CEO 아이폰4s 발표
- 2011년 10월 5일: 스티브 잡스 별세
- 2012년 1월 24일: 애플 주가 상승 시작, 현금보유고
1천억 달러
- 2012년 2월 13일: 애플 주가 500달러 돌파, 시가총액
5천억 달러
- 2012년 3월 7일: 뉴 아이패드 발표
- 2012년 3월 말: 팀 쿡 CEO, 중국 폭스콘 공장 방문
- 2012년 8월 20일: 시가총액 6천216억 달러.
MS 제치고 미국 증시 역사상 가장 가치있는 기업
애플의 주가는 스티브 잡스 사임 전 평균 350달러 선을 유지하던 것에 비해 2배 가까이 올랐다.
2011.08~2011.10 애플 이사회 의장
2011.03~2011.10 월트디즈니 이사
2009 포춘지 선정 최고의 CEO

~2011.08 애플 최고경영자
1985 넥스트 설립
1976 애플컴퓨터 설립

1972 ~ 1972 리드대학 철학과 중퇴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영원한 애플 2

애플 2는 1977년 합병 이후에 애플 컴퓨터에서 처음 출시한 제품이다. 애플 1과는 달리, 이 컴퓨터는 모니터, 키보드, 케이스 그리고 전력 공급 장치를 하나의 기계로 묶어서 자가조립제품과는 차별화를 두었다. 1993년 판매 중지가 되기 전까지 여덟 가지가 넘는 모델이 나왔으며 500만대 이상이 팔렸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다르게 생각하라

먼저, 슈퍼볼 광고역사를 살펴보면, 매킨토시가 1984년에 굉장한 찬사를 받으면서 출시되었음을 알 수 있다. 애플 2가 하드웨어 접근성 부분에서 성공을 이루었다면, 맥은 쉽게 사용할 수 있는 그래픽 유저 인터페이스(GUI)와 다양한 폰트들을 도입해 그래픽과 데스크톱 출판 일에 최적화시켜서 소프트웨어 접근성 부분에서 성공했다. 맥은 오늘날까지 애플의 최고 작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3단계는 없다

아이맥(iMac)은 1997년 CEO로 스티브 잡스가 복귀한 이래에 처음 발매한 매킨토시이다. 1984년에 발매된 오리지널 맥과 비슷하게, 아이맥은 통합형이고 모니터안에 컴퓨터가 합쳐져 있다. 아이맥은 당시 막 등장하기 시작한 인터넷의 즉석 연결이 가능함을 강조했으며, 처음으로 맥에 플로피 디스크 드라이브를 제거하고 USB 포트를 도입했고, 다양한 색을 사용하여 기능뿐만 아니라 미적인 면에서도 인기를 얻었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예술 작품

2000년에 출시된 파워 맥 G4 큐브(Power Mac G4 Cube)는 상업적인 성공을 이끌지는 못했다. 작고 값이 적절한 맥 제품으로 시장에 나왔음에도 불구하고, 동일한 종류의 데스크톱 모델에 비해 가격이 높았고, 아이맥의 모니터가 포함되지 않았다. 이 때문에 애플이 개발한 제품 중 오점으로 남게 됐다. 하지만, G4 큐브는 맥 미니의 개발로 한 걸음 진전하는 데 필수적인 도움이 되었음이 분명하다. 또한, 혁신적인 디자인에 애플가 초점을 두었다는 것을 나타내기도 했다. G4 큐브는 현대 예술의 뉴욕 박물관(the New York Museum of Modern Art)에 전시되어 있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맥 OS X

스티브 잡스가 애플로 돌아왔을 때, 그것은 애플에서 쫓겨난 1985년 이후 그가 설립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회사인 넥스트(NeXT)에 포함된 패키지 제품 일부였다. 그가 그 회사에서 개발한 운영체제 넥스트스텝 (NeXTSTEP)은 맥 OS X의 기본이 되었으며, 처음부터 다시 매킨토시 운영체제로 제작한 것이 맥 OS X가 된 것이다. 2001년에 출시된 맥 OS X는 더욱 빠르고 쉽고 안정한 멀티태스킹이 가능한 유닉스(Unix)의 토대로서 코코아 개발 API(the Cocoa development API)이자 아쿠아(Aqua)로 알려진 새로운 애스테틱을 도입했다. 그리고 10년 지난 지금, 두 번째로 유명한 운영체제가 되었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주머니 속의 음악

2001년에 아이팟(iPod)이 출시되었을 때, 첫 번째 휴대용 디지털 뮤직 플레이어도 아니었고, 전 세계적인 어필을 하지도 못했으며, 맥을 통해서만 음악이 다운로드 가능했다. 하지만, 혁신적인 클릭 휠 인터페이스가 다른 경쟁사 제품들에 비해서 아이팟을 더욱 쉽게 사용하도록 이끌었다.
2003년 10월, 애플이 인터넷에서 사람들이 합법적이고 저렴한 가격으로 음악을 구입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윈도우용 아이튠즈와 아이튠즈 뮤직 스토어(iTunes Music Store) 모두를 공개하고 7년 뒤, 애플은 100억 곡을 판매했으며, 미니, 나노, 셔플 그리고 터치와 같은 모델들을 포함해 22억 개의 아이팟을 판매했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아이램프(iLamp)

2002년 2세대 아이맥은 모니터를 쿼터 스피어 본체에 붙인 디자인을 내세우며 계란 모양을 버렸다. 스티브 잡스의 또 다른 회사인 픽사(Pixar)의 마스코트와 비슷한 외형을 닮았기 때문에, 아이맥 G4는 비공식적으로 아이램프(iLamp)라고 불렸다. 이 제품을 통해 다시 편안함과 디자인을 모두 하나의 구성으로 만들었다.
사이즈 문제

2005년 맥 미니(Mac mini)의 출시와 함께, 스티브 잡스는 넥스트큐브(NeXTcube) 워크스테이션에서 처음 생각하고 파워 맥 G4 큐브에서 이었던 비전이 바로 이것임을 깨달았다. 데스크톱 맥(아이맥과 맥 프로, 맥 미니)의 세 모델들 중에서 맥 미니가 가장 작고 저렴한 가격을 갖고 있었다. 애플 제품들 중 최고 판매를 이루지는 못했지만, 맥 미니는 이미 자신만의 마우스와 키보드, 모니터를 가진 윈도우 사용 고객들이 맥으로 전향할 수 있도록 돕는 수익 가능성 높은 분야로 끌어들일 조건을 갖추고 있었다. 2009년에 출시된 맥 미니 서버는 최저 가격대의 서버로 사용할 수 있다.
터치는 믿는 것이다

인터넷 사용이 가능한 아이맥과 함께, 애플은 이동통신 분야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다. 아이팟의 성공을 기반으로 2007년 첫 번째 휴대폰인 아이폰을 출시했고, AT&T로부터 서비스를 독점적으로 제공했다. 아이폰의 터치 인터페이스는 창의적이고 독립적인 앱에 최적화 되어 있으며, 앱 유통을위한 앱스토어도 큰 인기를 얻었다. 아이폰의 성공으로 애플은 애플 컴퓨터 회사(Apple Computer Inc.)라는 이름을 공식적으로 애플(Apple Inc.)로 바꾸었다.
두께의 혁명

2008년 애플은 맥북(MacBook)과 맥북 프로(MacBook Pro)보다 더욱 얇고 가벼워진 맥북 에어(MacBook Air)로 노트북 제품군을 확장시켰다. 전면의 두께가 0.16인치 정도로 아주 얇으며 3파운드의 가벼운 무게로, 맥북 에어는 여행이 잦은 사람들을 목표로 시장에 출시됐다. 아이맥이 플로피 드라이브를 버린 것처럼, 맥북은 디스크 드라이브, 이더넷(Ethernet) 포트, 파이어와이어(FireWire) 및 최상의 CPU와 메모리를 버리면서 별로 좋지 않은 성능이지만 이상적인 휴대용 노트북으로 자리 잡았다.
3. 과거의 애플
- 스티브 잡스 체제
모바일의 혁명

앱의 등장 휴대폰과 MP3 플레이어와 같이, 애플은 새로운 장르의 제품을 만들지는 못하지만 그 대신에 기존에 존재하던 장르의 제품들을 더욱 완벽하게 만들어 인기를 끈다. 2010년에 출시된 태블릿 컴퓨터 아이패드(iPad)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아이패드는 iOS로 개명된 아이폰 운영체제를 사용한다. 애플은 아이패드를 시장에 내놓은 지 세 달 만에 2009년부터 시작한 다른 태블릿 경쟁사 제품들을 합친 수보다도 더 많이 판매했다. 아이폰 앱 및 아이튠즈 음악과 호환이 가능한 아이패드는 태블릿으로 정의한 것 외에는 아이폰과 마찬가지로 "앱스토어" 아이디어를 가져와서 많은 인기를 끌었다. 이전에는 태블릿 컴퓨터들이 단순히 휴대 가능한 윈도우 기기들에 불과했지만, 아이패드가 나온 이후 모둔 타블렛 컴퓨터들은 안드로이드(Android)와 같은 모바일 운영체제로 작동되는 터치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게 되었다.
다시 한 번, 모든 것을 바꾼다

2007년 오리지널 아이폰이 출시된 이후, 애플은 아이폰 3, 아이폰 3GS, 그리고 판매되기 이전에 기즈모도(Gizmodo) 에디터로부터 잘못된 원형이 공개된 사건으로 이미 헤드라인을 장식했던 아이폰 4와 함께 매해 새로운 모델을 공개해왔다. 아이폰은 페이스타임(FaceTime) 앱을 사용하는 맥 사용자 및 다른 아이폰과 화상 채팅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전면에 카메라가 추가 되었다. 또한, 애플이 레티나(Retina)라고 칭하는 디스플레이 덕분에 다른 아이폰 제품들에 비해 2배의 해상도를 가지게 되었다. 하지만, 그러한 특징은 아이폰 4가 "데스그립(death grip)"이라는 현상으로 유명해지도록 만들었다. 데스그립이란 아이폰을 어떤 방향으로 잡았을 때 안테나와 수신 방해함으로써 수신 강도를 낮게 만드는 현상이다
4. 스티브 잡스가 살아있었다면?
– 가상의 iPhone5
?
① Simple but innovative
② Evolved Bluetooth
③ Smart self-diagnosis
④ Self-recharge
⑤ Perfect waterproof
iWatch
1. 서문 - iPhone5 그리고 특허전쟁
APPLE
SAMSUNG
VS
애플-삼성 특허 소송에 대해 간략하게 리뷰를 해본다면 먼저 서울중앙지법에 의하면 '애플 바운스백'에 대해선 특허 침해를 인정했으나 UI 특허는 비침해로 판결.

9명의 배심원단이 이번 1차 평결에서 큰 승리를 안겨주게 된 결정적인 증거로써 먼저 삼성 내부 이메일에 대한 내용이 있으며, 'S1(갤럭시S)와 아이폰 상대평가보고서'라는 132페이지 길이의 삼성 내부 문서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애플 아이폰과 삼성 갤럭시S의 다양한 기능을 비교한 표와 함께 아이폰 기능을 벤치마킹하는 내용이 담긴 개선방향이 열거되어 있는데 감성에 의거한 애플 변호인단의 언변과 자국주의가 겹쳐 삼성 UI 침해로 결정을 내렸다고 보여진다.

갤럭시S가 아이폰3Gs와 비교 시 크게 떨어진다는 내용을 담고 있는 이 자료에 대해 삼성 번호인단 측에서 이성적으로 애플 디자인은 고유 아이디어로 성립될 수 없다는 자료를 꾸준히 제시했지만 결국 미국에서는 애플의 손을 들었다.
■ 갤럭시노트2 vs 아이폰5 전초전, 삼성-애플 소송 미국 배심 평결 (1차 출처 : The Verge, 2차 출처 : 클리앙)

1. 애플 '301 특허 청구항 19를 삼성의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2, 애플 '915 특허 청구항 8은 에이스 인터셉트와 리플레니시를 제외한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3. 애플 '163 특허 청구항 50은 캡티베이트, 컨티늄, Gem, 인덜지, 인터셉트, 넥서스 S 4G, 트랜스폼, 바이브런트를 제외하고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4. 애플 '381 특허에 대해서는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5. 애플 '915 특허에 대해서는 리플레니시를 제외한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6. 애플 '163 특허에 대해서는 캡티베이트, Gem, 인덜지, 넥서스 S 4G, 트랜스폼, 바이브런트를 제외한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7. 애플 D'087 특허에 대해서는 모든 기기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8. 애플 D'677 특허의 고의 침해에 대해서는 페시네이트, 갤럭시 S 4G, 바이브런트가 침해했다고 말했다.

9. 애플 D'087 특허의 고의 침해에 대해서는 갤럭시 S 4G, 바이브런트가 침해했다고 말했다.

10. 애플 D'305 특허의 고의 침해에 대해서는 캡티베이트, 컨티늄, 쇼케이스, Gem, 인덜지, 인퓨즈 4G, 메스머라이즈, 바이브런트가 침해했다고 말했다.

11. 애플 D'889 특허의 고의 침해에 대해서는 두 갤럭시 탭 모델들이 침해했다고 말했다.

12. 애플은 오직 iPhone 3G 트레이드 드레스만 보호될 수 있는 것을 입증했다.

13. 애플은 오직 iPhone과 iPhone 3G에 대해서만 혼동을 입증했고, 다른 것들은 입증하지 못했다.

14. 애플은 iPad 트레이드 드레스의 보호를 입증하지 못했다.
특허전쟁
WHY??
Full transcrip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