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presentation...

Present Remotely

Send the link below via email or IM

Copy

Present to your audience

Start remote presentation

  • Invited audience members will follow you as you navigate and present
  • People invited to a presentation do not need a Prezi account
  • This link expires 10 minutes after you close the presentation
  • A maximum of 30 users can follow your presentation
  • Learn more about this feature in our knowledge base article

Do you really want to delete this prezi?

Neither you, nor the coeditors you shared it with will be able to recover it again.

DeleteCancel

10609 김채훈

No description
by

채훈 김

on 2 November 2016

Comments (0)

Please log in to add your comment.

Report abuse

Transcript of 10609 김채훈

10609 김채훈
1인 가구에 대한 미래 주거 기술
10619 오성민
에너지 고효율 주택의 이용방안 및 장점
케렛 하우스
케렛 하우스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집이고 폴란드 건축가 야쿠브 슈치에스니에 의해 만들어 졌습니다. 건물은 2층 구조에 알루미늄과 플라스틱이 쥬요재료이며 좁은 부분 92cm, 넓은 부분152cm 밖에 되지 않고 이것은 외간의 넓이에 해당되고 내부는 가장 좁은 부분 72cm 가장 넓은 부분 122cm 입니다.
이름: 해우소
미스터 토일렛 심재덕은 세계화장실협회 창립을 기념하고자 30년간 살던 집을 허물고 변기 모양의 집을 짓고 그 이름을 '해우재'라고 하였다. '해우재'는 '근심을 푸는 집'이라는 뜻으로 사찰에서 화장실을 일컫든 변기 모양의 집 해우재는 2007년 기네스북 한국기록원으로부터 '가장 큰 화장실 조형물'이라는 기록을 인정 받았다.
위치: 대한민국 경기도 수원
10630 정희영
특이한 집에 대해서
느낀 점
정희영: 특이한 집에 대해 정보를 찾아보니 엄청 특이한 집들을 많이 보고 나중에 나도 나중에 커서 내가 남들과 다른 특이한 집을 만들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박정빈:한국전쟁이후에 얼마 지나지않아 아파트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
오스트리아 건축회사 AWG의
Turn On
가구+주택=가택
2005년 젊은 건축가 상에 출품

내부 곡면에 주방, 침실, 서재, 욕실 정비
전장길이:14m 다람쥐의 쳇바퀴 모양을
본따 만든 것으로 벽 안쪽에 침대 소파 책상이 있어서 실제 내부를 돌려서 사용
좁은 공간에서 먹고 자고 일하는것이 가능

제로에너지하우스란
1992년, 지구 온난화 규제 및 방지를 위한 국제 기후변화 협약이 체결된 이후 전 세계적으로 에너지와 환경 정책은 중요한 이슈로 주목 받아 에너지 소비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건물중 주택에 있어서 에너지 감축 및 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는 새로운 주택을 개발
경기도 용인시 삼성 건설의 '그린 투머로우'
옥외정원은 여름에 더운 열기를 차단하고 겨울에 주택의
단열 효과를 올릴수 있다.
연구에 따르면 옥상녹화 1㎡를 조성할 때마다 매년 냉난방 에너지비용도 18,171원을 절감할 수 있는 것으로 확인.
친환경 에너지를 통하여 전력 공급
없이 전기를 생산해 거주 할수있다.

친환경 에너지로 이산화 탄소량을
대폭 감소 할수 있음.
독일의 루이지 꼴라니의'Rotorhaus'
크기가 12평이어서 매우 작지만 내부에 부엌, 욕실, 침실이
있을정도로 공간배열을 한
원형 실린더 강소주택
원할때 마다 필요한 곳을 돌려 씀

10614 박정빈
한국전쟁이후 아파트의 변화
대한민국 최초의 아파트
빗물 재순환 시설
비가 오는날 옥상에 빗물 저장소를 두어
가정용수로 사용.
또 사용한 물은 옥상정원에 물로 사용
이 기술로 1년에 물 4500L 절약 가능
주상복합아파트의 등장

한미재단주택[편집]

한국 전쟁이 휴전되고, 1956년에 서울 종로구 행촌동에 한미재단주택이 지어졌다. 한미재단주택에는 대한민국 건설부가 수입한 조립식 자재도 사용된 바 있다. 행촌아파트는 이 한미재단주택의 일부이다. 2층 연립주택 11동 52가구, 단독주택 11가구와 함께 지어진 3층짜리 아파트 3개동 48가구였다.

종암아파트[편집]

1957년 착공하여 이듬해 준공된 이 단지는 해방 이후 최초의 아파트로 기록된 '종암아파트'이다. 해방 이후 한국 최초의 아파트, 대한민국 회사가 독자적인 기술로 처음 시공한 아파트이다. 1993년 이 아파트는 철거되었으며, 현재 이 자리에는 종암선경아파트가 들어서있다.
세운전자상가
1967년 세운전자상가가 지어졌다. 세운상가는 세계의 기운을 가진다는 뜻을 가졌으며 당시 일제감정기에 군사 시설로 쓰이던 곳을 광복 이후 불법판자촌이 들끓는 것을 보고 당시 불도저 시장으로 불리었던 김현옥 시장이 주도하며 김수근 건축가가 설계한 대한민국 최도의 주상복합아파트가 탄생하였다.
대한민국 최초 아파트 붕괴 사건
와우아프트 붕괴 침사는 1970년 4월 8일 서울특별시 마포구 창전동 산 1번지에 위치한 와우지구 시민아파트의 한 동(총 5층)이 부실공사로 무너진 사건이다.
그 후 와우아파트는 철거되었고 와우공원으로 조성되었다.
와우아파트 붕괴
Full transcript